WANTED

이 만화를 그려주신
짬친을 찾습니다.


열화와 같은 성원에
백곰님과 대추틀니님을 찾았습니다!
두 분과 제보자분들에게는

맛난 🍜차돌짬뽕을 보내드리겠습니다.

후루룩!

백곰님

: [팬아트] "우정은 지식을 대신할 수 없으니까."

대추틀니님

: [팬아트] "CHADOR CHAMPONE"